서초문화재단 로고

전체메뉴
메뉴
알림마당
[공연사업팀]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   조회 : 319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보도자료  001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보도자료 002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보도자료 003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보도자료 004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보도자료 005
 
  -------------------스크린리더를 위한 대체텍스트 제공, 위 보도자료와 내용 같음-----------------
 
보도일시:배포 즉시 보도 바랍니다.
쪽수 :5매(본문 2매, 붙임 3매)
담당부서 :(재)서초문화재단 공연사업팀
책임자: 노정호 문화예술본부장 (02-3477-2857)
담당자: 김보라 주임 (02-3477-2805)
서초문화재단,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통해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상영
- 스크린으로 만나는 세계 최고의 클래식 콘서트,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 신년의 설렘과 새로움을 채워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1월 18일 상영
- 올해의 지휘자는 독일을 대표하는 크리스티안 틸레만
  서초문화재단(대표이사 강은경)은 오는 1월 18일,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 <2024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를 반포심산아트홀에서 상영한다고 밝혔다. 오스트리아의 빈 무지크페라인 황금홀에서 열리는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는 1941년부터 매년 1월 1일에 열리는 유서 깊은 클래식 콘서트로 요한 슈트라우스 일가의 생동감 넘치는 레퍼토리를 연주하는 세계적인 전통 행사로 자리 잡았다.
  오케스트라 자체의 독립성을 위해 상임 지휘자를 두지 않는 신년음악회의 이번 지휘는 독일을 대표하는 지휘자 크리스티안 틸레만이 맡는다. 틸레만은 2012/2013 시즌부터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악단인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의 수석 지휘자를 맡고 있다.
  2019년 이후 4년 만에 돌아온 그는 브루크너 스페셜리스트라는 명성에 걸맞게 슈트라우스 일가의 음악과 브루크너의 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브루크너의 탄생 200주년을 기념하여 2020년부터 틸레만과 빈 필하모닉의 브루크너 교향곡 전곡 녹음을 해오며 합을 맞춘 만큼 그 누구보다 생동감 있는 새해 첫 연주회가 될 것으로 기대감을 모은다. 
  새해의 기대감이 가득 채워진 <서리풀 스크린 클래식>은 전석 2만원이며, 서초문화재단 홈페이지와 인터파크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초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www.seochocf.or.kr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서초문화재단 공연사업팀 김보라 주임(02.3477.2805)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붙임1. 프로그램 개요 1부
붙임2. 포스터 1부
붙임3. 리플렛 1부



 
첨부파일

문화예술 행사알림 서비스

반포심산아트홀메타버스

TOP 맨 위로 가기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